nc+
StorNext로 정확한 파일을 찾아, 정확한 콘텐츠를 추출하여, 정확한 형식으로 제공하는 복잡한 업무가 빠르고 자동화된 업무로 변했습니다."
Mateusz Karolak
SAD 프리세일즈 담당자

폴란드 방송사의 원활한 디지털 전환을 도운 StorNext

유명 방송사의 완전 디지털 전환을 도운 퀀텀 StorNext

nc+가 완전 디지털 인프라로 전환하기로 결정하자 폴란드 최고의 유료 TV 사업자는 제작팀이 비디오 테이프 운반이 아닌 양질의 콘텐츠 제공에 주력할 수 있도록 StorNext®를 선택했습니다. 그 결과, 공간, 시간, 비용의 절약  

느린 수동 워크플로우

해외 영화부터 생방송 스포츠 경기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자료를 방송하는 전문업체인 nc+는 폴란드 최고의 TV 방송 사업자입니다. 이 회사는 최근에 파일 기반의 완전 디지털 시스템으로 전환하여, 첨단 방송 기술로 워크플로우, 재생 및 아카이브 프로세스를 획기적으로 바꾸기로 결정했습니다. nc+의 기존 인프라에서는 비디오 테이프를 사용했습니다. 이 수동 시스템을 사용할 때는 새로운 자료를 제작하는데 속도가 나지 않았고, 기존 콘텐츠를 다시 사용하는 일이 복잡하고 시간이 많이 걸렸습니다. 테이프를 찾는 것이 일상이었으며, 콘텐츠를 편집하여 업데이트하는 작업이 1차원적이었으며, 수동으로 수집하여 재생하는 과정을 모두 반복해야 했습니다.

새 시스템의 주요 목적은 신규 콘텐츠와 기존 콘텐츠의 워크플로우를 간소화하고, 편집 및 포스트 프로덕션 시간을 줄이고, 코드 변환을 자동화하고, 새로운 플랫폼을 더 간편하고 빠르게 지원하는 것이었습니다. nc+는 업그레이드를 위해 비디오 시스템 통합 전문업체인 SAD와 긴밀히 협조하며 이종 인프라를 개발했습니다. 따라서 액세스 방식을 통합하여 모든 이종 애플리케이션에서 콘텐츠에 효과적으로 접근하는 개방형 시스템 기능이 있는 스토리지 시스템을 확보하는 일이 가장 중요했습니다. 모든 대안을 살펴본 후 nc+와 SAD는 퀀텀의 StorNext File System과 StorNext AEL6000 아카이브를 선택했습니다.

특장점: 계층 스토리지, 빠른 액세스

새로운 nc+ 시스템에서는 StorNext File System이 200TB의 니어라인 디스크 아카이버를 제어하는데 사용하여 모든 파일 기반 콘텐츠를 수집하고, 저해상도 프록시를 보유하고, 파이버 채널 링크를 통해 십여 개의 제작, 품질 관리, 트랜스코더 및 재생 서버에서 콘텐츠를 사용할 수 있게 만듭니다. 그리고 nc+는 StorNext Storage Manager(SNSM) 소프트웨어를 사용하는데, 이것은 계층 스토맂 시스템에 하나의 공통 스토리지 풀을 제공하여, 니어라인 디스크 용량에 StorNext AEL6000 아카이브 2개의 디지털 LTO 테이프를 결합시킵니다.

아카이브에서는 최근 자산이 모두 디스크에 저장되지만 SNSM이 오래된 콘텐츠를 더 오래 보관할 수 있는 테이프로 옮깁니다. 각 자산마다 여분의 복사본 2개가 자동으로 제작됩니다. 모든 콘텐츠용 프록시는 디스크에 그대로 남아 빠르게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StorNext 덕분에 정확한 파일을 찾아, 정확한 콘텐츠를 추출하여, 정확한 형식으로 제공하는 복잡한 업무가 빠르고 자동화된 업무로 변했습니다." SAD 프리세일즈 담당자인 Mateusz Karolak가 말합니다. "계산해본 결과 전체 제작 성과가 30% 향상되었습니다."

이 결과는 현재와 미래의 강력한 자산인 스토리지 솔루션 덕분입니다. "StorNext는 성과와 신뢰성 뿐만 아니라 확장성도 매우 우수합니다." nc+의 TV 기술 및 IT 시스템 전무이사인 Jaroslaw Kordalewski가 말합니다. "StorNext를 통해 현재 1.5 페타바이트를 넘는 디지털 자산을 적은 비용으로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향후 12개월동안 추가될 페타바이트도 수월하게 처리할 수 있습니다."

구축 제품

주요 특장점

  • 워크플로우 효율과 속도
    향상
  • 신속하고 자동화된
    아카이브 액세스
  • 비디오 테이프 제거
  • 테이프 기반 시스템에 비해 전체 생산성 30% 이상
    증가
  • 업무 프로세스에 따른 디스크 용량에 대한 요구 감소
  • 백업 소프트웨어 없이 아카이브 자산 자동 보호
  • E2E 콘텐츠 워크플로우 관리 제공

nc+ 소개

Groupe CANAL+와 TVN Group의 전략적 제휴로 탄생한 현재의 nc+는 250만 명의 고객에게 최대 180개 채널을 제공하고 있는 폴란드의 최대 유료 TV 플랫폼입니다. 방송과 사용자 요청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풀서비스 사업자인 nc+는 매해 인기 영화 500편을 포함해 국내에서 가장 많은 해외 영화을 방영합니다. 이 외에 유럽 축구, 국제 농구, 자동차 경주, 럭비, 테니스, 권투 등의 스포츠 경기도 생방송으로 제공합니다.

SAD 소개

SAD는 최종 사용자의 광범위한 요구에 맞게 첨단 기술을 도입하는 전문업체입니다. 소비자 시장과 전문 시장 모두에서 전문성을 갖고 있는 이 비상장 회사는 Apple Inc. 폴란드 독점 유통업체로 1991년에 설립되었습니다.